홈 > 푸른영상은 > 푸른사람들
Total 7명
박명순
메일 : mspark001@gmail.com
홈페이지 :
84년생. 2010년에 푸른영상 가입
강세진
메일 : kinnon@lycos.co.kr
홈페이지 :
1974 서울 출생 2008 푸른영상 가입 2009 다큐멘터리 ‘잘했어요?’ 촬영, 연출, 편집 ‘잘했어요?’ 2009 인디다큐 페스티발 상영 제7회 서울장애인인권영화제 상영 피폭, 지적장애인에 관심
김준호
메일 : junholetter@gmail.com
홈페이지 :
80년에 태어났다. 공학도이던 학생시절부터 푸른영상과 함께 했다. 원래 푸른회원이었고 영화 빌리러 사무실에 놀러왔다가 문정현감독에 의해 픽업되어 현재 다큐멘터리에 대한 열정을 불태우고 있다.
정일건
메일 : ilggum@hanmail.net
홈페이지 :
오랜 시간 자원봉사로 푸른영상과 함께 한 푸른영상 최고의 꽃미남. 극영화와 다큐를 넘나드는 작업을 꿈꾸고 있으며 현재 평택 대추리 관련 작업 중.... 그의 인터뷰방식은 독특한데 말없이 조용히 앉아있는 방법으로 많은 어르신들의 깊은 속내를 끌어내곤 한다.
문정현
메일 : documjh@empal.com
홈페이지 :
작업 중...
류미례
메일 :
홈페이지 : http://blog.jinbo.net/rmlist
푸른영상 최고의 가방끈으로 수많은 영상관련 교육을 받았다고 전해지나 그 효과에 대해서는 모두가 고개를 꺄우뚱한다. 2000년부터 세 개의 작품을 만드는 동안 결혼, 두 번의 출산을 함께 거치며 작품 수 만큼 가족 수를 늘려왔다. 동료들은 네 번째 작업은 부디 작업에만 전념할 수 있기를 바란다.
김동원
메일 : docupurn@docupurn.org
홈페이지 :
독립다큐계의 맏형이라고 불리우나 본인은 그 호칭을 달가워하지 않는다. "상계동올림픽"을 시작으로 수 많은 작품을 제작하였으나 정작 본인이 모든 것을 다 기획하여 시작한 작품이 없다는 것을 아쉬워 한다. 변함없이 조그셔틀을 그리워하는 아날로그 세대임에도 세 아이의 아빠로서 충실하려고 노력하는 모습이 이채롭다.
서울시 동작구 신대방 2동 343-5 청강빌딩 3층 T:823-9124 F:823-9125 E-mail: docupurn골뱅이docupurn.org a